2024.04.18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학교소식

23년도 인문학교실 문경다움시즌2-사람책도서관

문경시도시재생지원센터는 8월 3일(목) 13:40분~15:40분까지 문경 잿골 새뜰마루(경상북도 문경시 중앙시장길 7-20)에서 문경여자고등학생 및 교직원 30명과 23년도 인문학교실 문경다움시즌2 -사람책도서관을 운영한다.   

인문학교실은 점촌 1ㆍ2동 도시재생사업으로 만들어진 주민거점시설인 문화꾸러미창작소에서 주민커뮤니티 형성을 위해 22년부터 인문학강좌를 진행했으며, 23년도에는 ‘문경사람’이라는 주제로 진행한다.  
 문경다움은 지역정체성 및 자긍심을 함양할 수 있는 주제로 강연자의 전문적 지식을 포함하여 문경의 현안 및 미래지향적 내용을 담고 있다. 
 시즌2는 사람중심으로 지역정체성을 강화하고 지역자원을 발굴하여 주민커뮤니티 형성의 중심에 서고자 기획되었다. 

15세 이하의 미래세대가 9%도 안 되는 문경시의 현실, 문경이라는 훌륭한 자원을 바탕으로 자신들만의 멋진 삶을 만들어가는 3명의 사람책을 초대해서 문경여고 학생들과 문경의 미래를 이야기 하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  

2000년 덴마크에 처음 시작한 사람책도서관은 사람책(Human Book)이 지닌 특정 분야에 대한 경험과 지식을 독자와의 만남을 통해 특정분야에 대한 편견을 없애거나 이해를 돕고자 하는 프로그램이다. 

청소년들이 다양한 분야의 사람책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갖고자 이번에 시범사업으로 재능기부를 받아‘사람책도서관’을 운영하게 되었다.  

“대학 졸업후 잡지사 기자로 편집자로 살았다. 2005년 고향 문경으로 돌아와 동시를 쓰고 읽는 일에 매진하고 있다. 고향마을에 오백여 평 정도 감 농사를 짓고 있으며, 드물게 동시 관련 강의를 다닌다.”는 장동이 시인!
 
“이기 사람 사는 거라!” 당당하고 꼿꼿하고 염치 있는 기독교인이며, 점촌토박이로 4대째 거주하고 있는  김병윤 사회복지사!
“자연속에서 인간이란 어떤 존재인가? 지구 온난화를 왜 문제가 되고 있는가? 나란 어떤 존재인가?” 이런 의문의 해답을 찾는 일을 문경자연생태박물관에서 하면서 생태문화를 조성하고 있는 김정섭 학예사가 사람책으로 함께 한다.                            
   
 이상배 인문학교실 학장은“연고도 기반도 없는 문경의 아이들이 도시에서 살아가기는 매우 어려운 일이다. 
반면, 도시민에게 귀산촌은 누구나 한 번쯤 꿈꾸는 일이다. 하지만, 집도 땅도 장비도 실력도 없는 도시민들이 꿈을 실현하는 것 또한 매우 힘든 일이다. 
우리아이들이 문경에 정착한다면 얘기는 달라진다. 문경에 사는 문경시민들의 이야기 속에서 우리 주의를 돌아보고, 문경에서의 삶을 꿈꾸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사람책도서관을 운영하게 된 동기를 밝혔다.  


미디어

더보기